Gwangju 아시아문화중심도시
통합검색
Site Map
  • 화면크기
  • 확대
  • 축소
ver. English

조성사업소식 Business News
공지사항
보도자료
언론보도
포토뉴스
동영상뉴스

처음화면 > 조성사업소식 > 공지사항

정책자료 게시물
제목
‘한 - 아세안 전통음악오케스트라 ’5월 24일 공식 출범
작성일
2009.03.10
조회
7985
작성자 관리자 업무별 이메일 유형별
 

‘한 - 아세안 전통음악오케스트라 ’5월 24일 공식 출범

- 5월, 창설기념공연(24일)과 한-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기념 공연(31일) 일정 확정

 - 신아시아 시대 발맞춰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을 주 무대로 아시아예술커뮤니티 구축에 앞장설 것

 

 □ 한국과 동남아시아국가연합회원국(이하 아세안) 11개국의 전통악기들로 이루어진 ‘한-아세안 전통음악 오케스트라’ 가 본격적 활동에 돌입했다.


   문화체육관광부(장관 유인촌)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은 9~10일, 한-아세안 전통음악 위원회 위원들과 정부대표 실무위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『제3차 한-아세안 문화협력 프로젝트 회의』(이하 회의)를 밀레니엄 힐튼에서 개최했다.

  ㅇ 참가자들은 9일 회의에서 오는 5월 24일을 ‘한-아세안 전통음악 오케스트라’ 공식 창설일로 정하고 창설기념공연(5.24, 국립극장)을 개최하는 동시에 한-아세안 정상 특별회담  공연(5.31, 제주도),  한-아세안 대화관계 수립 20주년 기념 공연(‘10년) 등 ’09년 계획 일정과 ‘10년 이후 아세안 지역 공연 투어 일정 등을 논의하였다.

   ㅇ ‘한-아세안 전통음악 오케스트라’는 2012년 아시아문화전당이 완공되면 이를 기반으로 정기 공연 개최 및 문화예술인 교류 레지던스 프로그램 등을 통해 세계 속의 아시아 전통문화의 외교사절로서 활동하기 위한 과정을 밟아갈 계획이다.

   ㅇ 10일 회의를 통해 위원 및 정부 실무위원 등이 최종 서명한 한-아세안 전통음악 위원회 운영규정(안)을 바탕으로 운영되는 ‘한-아세안 전통음악 오케스트라’는 한국과 아세안 11개국의 전통악기를 바탕으로 아시아간의 문화 커뮤니티를 형성하고 전 세계에 아시아 문화를 알리자는 한국 측의 제안으로 기획됐으며, 현재 광주에 건립 중인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을 주 무대로 활동할 예정이다.

전당 중심의 아시아예술커뮤니티 구축 21세기 신아시아 시대 서막 열려

  □  특히 이번 ‘한-아세안 전통음악 오케스트라’는 동남아시아, 중앙아시아, 남아시아, 동북아시아 등 모든 아시아를 아우르는 21세기 신아시아 외교 구상에 발맞춰 아시아 문화교류 활성화의 시발점으로서 대한민국의 문화 브랜드 위상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.

   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(단장 이병훈)은 동남아시아연합(전통음악 오케스트라)과의 문화 협력을 시작으로, 2011년까지 중앙아시아권역(신화·설화 문학), 아랍권역(영상), 남아시아권역(전통무용), 동북아권역(전통연희) 등 5개 권역별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아시아예술 커뮤니티 구축해나갈 계획이다. 


  □  회의 둘째 날인 10일에는‘생태마을 디지털 아카이브 및 문화지도 구축’,‘아시아 민족음악 자원개발’. ‘동남아시아 문화 이해를 위한 사진전’ 등 장르별 네트워크 구축 과 문화 콘텐츠 개발을 위한 다양한 문화협력 프로젝트에 관한 제안도 이루어졌다.

   ㅇ‘생태마을 디지털 아카이브 및 문화지도 구축’ 프로젝트는 자연친화적인 생태 마을을 발굴하고, 마을의 문화 자원을 디지털 아카이브화하여 문화지도로 구축함으로써 ‘아시아의 생태문화’를 문화 콘텐츠로 활용하자는 내용을 담고 있다.    

   ㅇ 한-아세안 민족음악 자원개발 프로젝트는 2012년까지 아시아 전역의 민족음악 자원을 수집·발굴 및 기록하는 사업으로, 아시아의 풍부한 민족음악 자원을 토대로 세계시장에 통용될 수 있는 문화 상품을 개발해 ‘아시아적 가치’를 세계에 알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.


  □ ‘한-아세안 문화협력 프로젝트 회의’는 지난 해 5월 29일-30일 제 1차 회의를 통해 ‘한-아세안 전통음악 위원회’ 구성을 합의하고 문화체육관광부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에 사무국을 두는 한편, 지난 해 9월 25일-26일 제 2차 회의를 통해 박범훈 한국측 공동위원장과 조셉 유스타세 얼 피터스 아세안측 공동위원장 위촉 등 위원회를 확정하고 ‘한-아세안 전통음악 오케스트라’창설 공식 선포 등 다양한 문화협력 교류를 논의한 바가 있다. (끝)


□ 참고자료 :


    1. 사진자료

      - 제3차 한-아세안 문화협력 프로젝트 회의(2009.3.9~10) 1매

       - 제3차 한-아세안 문화협력 프로젝트 회의 중 조셉 유스타세 얼 피터스 아세안 측 공동위원장 서명 (2009.3.10) 1매

      - 한-아세안오케스트라 워크숍 공연사진(2009. 2. 25) 1매

    2.『제3차 한-아세안 문화협력 프로젝트 회의』 개요 1부

    3. 회의 참석인사 프로필 1부


 

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

문화체육관광부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

전당운영협력과 윤도준(☎ 02-3704-3453/010-5064-5020)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.

 

 

 

 

자료구분 일반자료 담당부서 운영자  담당전화번호  
첨부파일 제3차 한-아세안문화협력프로젝트회의(당일보도자료).hwp
  1. 이전글
    아시아문화전당 공사재개 방침 변함 없어
  2. 다음글
    ‘한-아세안 전통음악 오케스트라 ’신아시아 구상의 초석
인쇄 목록

  • 개인정보취급방침
  • PI소개
  • 이용안내
  •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  • 관련사이트
  • 사이트맵